광고

사랑만은 제자리 / 차용국 시조집

정유진기자 | 입력 : 2020/05/15 [09:43] | 조회수 : 31

 

  © 시인뉴스 포엠



 

사랑만은 제자리
- 차용국 시조집

차용국 시인은 생각이 발에 있고 눈도 발에 있다고 한다. 그래서 책상에 앉아 시를 지을 수 있는 재주를 갖추지 못했다고 말한다. 그는 휴일이면 배낭을 메고 산과 강과 바다로 나가 걷고 또 걷는다. 그렇게 걸으며 찾은 시어를 다듬어 시조집 ''사랑만은 제자리''를 도서출판 코벤트에서 출간했다.


시조집에는 '서시 시가 있는 아침'을 포함하여 89편을담았다.

1부 ''사랑만은 남으리''에서는 산과 강과 바다와 마을 등, 곳곳에서 설화와 전설이 되어 전해지고 있는 사랑 이야기를 노래한다.
2부 ''바람의 풍경화''에서는 바람이 전하는 자연의 풍경과 서정을 그린다.
3부 ''별이면 족하건만''에서는 역사적 유적과 인물이 전하는 의미를 통해 현 시대의 갈등 치유와 화해 및 평화를 소망한다.
4부 ''삶의 고비''에서는 일상의 기쁨과 슬픔으로 얼룩진 삶을 위로하고 성찰한다.
마지막으로 '글벗과 함께 나누는 글'은 글벗지기 고성현, 김혜숙, 박선해, 홍찬선 시인의 격려 말씀과 시조 작품을 함께 실었다.

차용국 시인은 그간 두 권의 시집(삶의 빛을 찾아, 2018 / 삶은 다 경이롭다, 2019)을 통해 빛 따라 길 따라 가는 인생 여정의 시향 및 생명과 삶의 경이로운 예찬을 보여주었고, 이번 시조집을 통해 자연과 삶의 풍류와 정한의 이미지를 시조의 율조에 태워 노래하고 있다. 그의 징겨운 가락을 듣고 있는 것은 산과 강과 바다로 바람이 되어 걸어가는 것과 같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오피니언 / 공모전소식
[윤명선박사] 종교: 그 본질은 ‘참된 신앙’에 있다.
메인사진
  XVI. 종교: 그 본질은 ‘참된 신앙’에 있다.   신은 존재하는가 그...
[윤명선박사] ‘죽음’의 문제: 자연사가 마지막 행복이다
메인사진
XV. ‘죽음’의 문제: 자연사가 마지막 행복이다.   생물학적으로 죽음...
[윤명선박사] ‘예술’을 입힌 노년: 한 차원 높은 행복을 누리며 살 수 있다.
메인사진
  XIV. ‘예술’을 입힌 노년: 한 차원 높은 행복을 누리며 살 수 있다...
[윤명선박사] 노년의 사랑: ‘마지막 사랑’도 아름답다.
메인사진
 XIII. 노년의 사랑: ‘마지막 사랑’도 아름답다.   사랑은 인간이 추...
[윤명선박사] 노년의‘인간관계’: 원만한 관계를 유지하는 것이 행복으로 가는 길
메인사진
  XII. 노년의‘인간관계’: 원만한 관계를 유지하는 것이 행복으로 가...
[윤명선박사] 노년의‘일’: 의미 있는 일을 해야 마지막 보람을 느낀다.
메인사진
XI. 노년의‘일’: 의미 있는 일을 해야 마지막 보람을 느낀다.   노동...
[윤명선박사] 노년의‘경제력’: 생존을 위한 최소한의 조건은 갖추어야 한다.
메인사진
X. ‘노년의‘경제력’: 생존을 위한 최소한의 조건은 갖추어야 한다....
[윤명선박사] 노년의‘부정정서’: 노년의 행복을 위해 극복해야 할 과제이다
메인사진
 IX. 노년의‘부정정서’: 노년의 행복을 위해 극복해야 할 과제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